성명/논평/보도자료

조회 수 473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기자회견문]

  구민 혈세로 해외여행 가면서 구민 몫 타미플루 강탈해간

강남구의원들은 즉각 사퇴하라!


결국 우려했던 일이 벌어졌다. 시중약국에 신종플루 치료제가 풀리기 시작하면서, 그리고 온라인판매가 기승을 부리면서 3~4만원 하는 타미플루가 돈있고, ‘빽’있는 사람들에게만 흘러들어갈 것이라는 의구심은 현실이 되고 말았다. 그것도 우리나라 최고 부자동네인 강남구에서 단적으로 확인되었다.

엊그제 언론보도를 통해 밝혀진 것처럼 강남구 의원 10명이 유럽을 방문하면서 ‘타미플루’를 처방 받았다. 그것도 시중에서 산 게 아니라 관내 보건소에서 우격다짐으로 받아간 것이다. 보건소에 비축된 타미플루는 관내 확진환자에 한해 무상으로 제공되는 약품이다.

이번 사건과 관련해 강남구청쪽은 “65살 이상 고위험군 2명에게만 처방했다”는 해명을 내놨다. 하지만 신종플루가 그리도 걱정됐다면 두 사람은 차라리 해외연수를 자제했어야 옳다. 이 점에서 “사후에 반납하기로 했다”는 해명은 일고의 가치도 없는 궤변에 불과하다.

더 심각한 문제가 있다. 관내 신종플루 확진환자가 늘고 있는 마당에 꼭 외유에 나서야 했나 하는 점이다. 서울시 조사에 따르면 강남구 확진환자 수는 74명, 서울시 자치구 중 네 번째로 많은 수치다. 그렇다면 기왕에 잡힌 외유라도 중단하고 신종플루 대책수립에 매달렸어야 하지 않은가.

경실련의 최근 조사에서도 밝혀졌듯 구의원들의 해외연수는 사실상 해외여행에 불과한 실정이다. 구민의 소중한 혈세로 해외여행을 다니면서도 전염병에 걸릴까봐 구민 몫의 치료제를 ‘강탈’한 자들이 다름 아닌 구의원이라니… 우리는 참으로 놀라움을 금할 수 없다.

강남구청에게 요구한다. 확진환자가 아님에도 관내 보건소를 압박해 치료제를 타간 자들의 명단을 공개하라. 서울시 자료에 따르면 강남구 보건소를 통해 처방된 타미플루는 9월 4일 현재 955명분으로 서울 자치구 가운데 가장 많다. 강남구보다 확진환자가 더 많은 서초구(114명)의 타미플루 처방은 244명분에 불과하다. 이게 어찌된 노릇인가. 강남구청은 보건소의 타미플루 관리실태와 비확진 처방환자를 공개하라.

다음으로 강남구의회에 요구한다. 지방의원은 주민 위에 군림하는 자리가 아니라 주민에게 봉사하는 자리다. 우리는 저들에게 ‘노블리스 오블리제’나 살신성인의 태도는 기대하지도 않는다. 다만 규범을 만들고 구정을 감시하는 임무에 걸맞게 행동하라는 것이다. 따라서 강남구의회는 관련 규정을 어기고, 강남구의회의 명예를 실추시킨 해당 의원을 징계해야 마땅하다.

이같은 우리의 주장이 당파적이고 정략적인가? 물론 그렇게 몰아치고 싶은 세력이 있음을 모르지 않는다. 나아가 힘없는 정당의 주장이라 해서 코웃음 칠 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그런 태도라면 큰 코 다칠 것이라고, 오판에 따른 냉엄한 심판이 뒤따를 것임을 우리는 엄중히 경고한다. 평범한 사람들의 상식을 더 이상 우롱하지 말라.

 

2009년 9월 18일

․ 강남서초 당원협의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6 [회견문] 신종플루 특진비 집단환급신청에 즈음하여 2 서울시당 2009.11.16 4531
385 [회견문] 학교급식 직영전환 노력, 일제고사 반만하라 1 file 서울시당 2010.01.15 4736
384 [회견] 정부는 신종플루 예방접종을 무상으로 실시하라 1 서울시당 2009.10.26 4426
383 [회견] 국회는 내년도 신종플루 예산을 증액하라! 2 서울시당 2009.11.05 3886
382 [회견] 건보공단은 신종플루 무상검사 추진하라! 250 file 관리자 2009.10.12 20794
» [회견] 강남구의원들은 즉각 사퇴하라! 2 file 서울시당 2009.09.18 4732
380 [토론회]재앙이 되는 대규모 재정사업, 가든파이브를 보라 19 서울시당 2010.04.05 6008
379 [주간논평]정부의 경제난극복대책 '적극 협력'한다구요? 12 서울시당 2008.11.06 4970
378 [주간논평]서울시내 신도시를 만들겠다구? 1 서울시당 2008.11.11 4594
377 [주간논평]디자인위원회 위원 공모? 위원회 명단부터 공개해야 218 서울시당 2008.10.15 17754
376 [주간논평] 매일 축제판인 서울, 그렇게 즐거운가? 1 서울시당 2008.10.22 4440
375 [정책보고서 발행]아리수 페트병 판매, 실익없다 493 file 서울시당 2008.11.25 24509
374 [정책논평]용산개발 사업의 좌초, 이제는 '사회적 청산'이다 서울시당 2013.04.09 4213
373 [정책논평] 지하철 9호선 증차에 따른 지원비용 밝혀야 1 미호 2011.03.31 4524
372 [정책논평] 관변동원 무상급식주민투표, 꼭 이래야 하나 1 미호 2011.04.01 4188
371 [자료] 신종플루 특진비 환급 관련 상담자료(종합) 238 서울시당 2009.11.16 21857
370 [자료] 진보신당 신종플루 관련 2010년 예산 요구안 2 서울시당 2009.11.05 4096
369 [알림] 928 야권서울시장 후보 단일화 합의에 대한 서울시당의 입장 외 187 냥이관리인 2011.09.30 11245
368 [성명서] ‘문란'에 대한 징계가 아닌 평등한 ‘인정'이 필요합니다: 그린비 출판 노동자의 손을 잡으며 냥이관리인 2013.06.12 4302
367 [성명]종로구청은 옥인아파트 강제철거 중단하라 1 서울시당 2009.09.24 50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