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논평/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 부당해고 245일째, 아시아나 케이오 노동자 부당해고 철회하고 즉각 복직시켜라!!

 

코로나19의 전세계적 확산 속에 비정규직 노동자들을 중심으로 대량 해고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다. 이와 함께 다양한 업종에서 무급휴직 강요 등의 근로기준법을 위반한 조치들로, 노동자들은 경제 위기의 고통을 일방적으로 강요당하고 있다. 기업들은 최근 수년 간 구조적으로 심화되어 온 세계적인 경제불황을 코로나19에 의한 불황이라고 호도하며, 정부의 지원을 얻어내는 것은 물론 구조조정을 강행하고 노동자의 양보를 받아내기 위한 절호의 기회로 활용하고 있다.

 

문재인정부는 이에 발맞춰 코로나19를 핑계로 수백조원 규모의 천문학적 규모의 자금을 운영 자금, 세금 유예, 대출 지원 등으로 노골적으로 자본가들에게 쏟아부었다. 여기에는 기간산업이라는 이유로 항공산업도 포함되었다.

 

그러나 이러한 지원을 받은 항공산업에서 4,000여명이 넘는 노동자들이 일자리를 잃었다. 20203, 아시아나항공의 기내 청소 업무를 맡던 하청업체 아시아나 케이오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상황 악화가 우려된다는 이유로 해고회피의 어떠한 노력도 없이 300여명의 노동자들에게 희망퇴직 신청과 무기한 무급휴직 시행을 강요했다. 그리고는 희망퇴직과 무급휴직에 동의하지 않은 민주노조 조합원 8명을 511일자로 정리해고 했다. 그중 6명의 해고 노동자들이 거리에서 8개월째 복직 투쟁중이다.

 

인천지방노동위원회는 지난 713, 서울지방노동위원회는 716, 중앙노동위원회는 128일 각각 내린 결정에서 경영상 이유에 의한 해고를 하면서 해고를 피하기 위한 노력을 다하였다고 보기 어렵고, 합리성·공정성이 결여된 인사평가 결과에 따라 해고대상자를 선정하여 해고한 것은 부당하다고 판정했다.

 

아시아나 케이오는 이런 지노위, 중노위의 판정을 즉각 이행하여, 해고 노동자들을 즉각 복직시켜야 한다. 또한, 문재인 정부는 천문학적인 공적자금이 들어간 기업 노동자들의 고용이 보장되도록 기업을 철저히 감시, 감독하여야 한다.

 

노동당 서울시당은 코로나를 핑계로 자행되는 대량 해고를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아시아나 케이오지부의 복직투쟁을 적극 지지하며, 해고 노동자들이 복직될 때까지 사회운동 단체들과 함께 투쟁해 나갈 것이다.

 

2021114

노동당 서울특별시당


  1. <성명>LG는 트윈타워 청소 노동자들을 지금 당장 고용승계하라!!

    Date2021.03.15 By서울특별시당 Views703
    Read More
  2. <<성명>서울교통공사, 서울신용보증재단 콜센터는 고객센터 노동자들을 지금 당장 직접 고용하라!!

    Date2021.03.15 By서울특별시당 Views794
    Read More
  3. [성명] 부당해고 245일째, 아시아나 케이오 노동자 부당해고 철회하고 즉각 복직시켜라!!

    Date2021.03.15 By서울특별시당 Views726
    Read More
  4. [공지] 논평 페이지 이전 안내

    Date2013.12.30 By서울시당 Views4024
    Read More
  5. [논평] 대법원의 서울 학생인권조례 적법 판결, 지금 당장 학생인권조례를 정상화하라!

    Date2013.11.28 By프쨩 Views4039
    Read More
  6. [논평] 선수 성별논란 대신 지도자로서 무능력을 자성하라 - 서울시 체육회의 입장을 지지한다 -

    Date2013.11.07 By냥이관리인 Views4389
    Read More
  7. [논평] 박원순 시장, 재선욕심에 시민적 상식을 망각했나 - 법치주의 발언과 관훈토론 기조발언에 대해 -

    Date2013.11.07 By냥이관리인 Views3866
    Read More
  8. [논평] 보건복지부, 보건복지정보개발원 해고자의 면담요청을 연행으로 대응하다

    Date2013.11.06 By냥이관리인 Views3359
    Read More
  9. [논평] '꼼꼼'하다는 2014 서울시 예산, 왜 이렇게 어정쩡한가

    Date2013.11.06 By냥이관리인 Views3337
    Read More
  10. [논평] 잇따른 기관사의 죽음, 서울시와 서울도시철도공사가 막아야 한다

    Date2013.10.22 By서울시당 Views2988
    Read More
  11. [논평] 층별 출입제한으로 다산콜센터 노동자 옥죄는 서울시를 규탄한다

    Date2013.10.16 By냥이관리인 Views3089
    Read More
  12. [논평] 보건복지정보개발원 해고자들의 복직 투쟁을 지지한다.

    Date2013.10.07 By프쨩 Views3036
    Read More
  13. [보도자료] 버스준공영제관련 시민감사 결과 규탄 및 공개질의 기자회견 개최

    Date2013.09.30 By서울시당 Views3098
    Read More
  14. [논평] 구름 위에 떠 있는 '도시기본계획 2030', 재정과 제도가 빠졌다

    Date2013.09.26 By서울시당 Views3013
    Read More
  15. [논평] '권한없다'는 준공영제 한계 보여준 시민감사 결과, 허탈하다

    Date2013.09.23 By서울시당 Views3140
    Read More
  16. [논평] 서울장차연/서자협의 서울시청 점거 농성을 지지한다.

    Date2013.09.13 By프쨩 Views3112
    Read More
  17. [논평]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하청노동자들의 파업 투쟁을 지지한다

    Date2013.09.12 By서울시당 Views3137
    Read More
  18. [보도자료] 노동당 서울시당, 강동경희대병원 점자표기 개선 요청

    Date2013.09.12 By종섭 Views2961
    Read More
  19. [논평] 무상보육을 위해 2000억원 지방채 낸다는 서울시, 경전철만 늦춰도 된다

    Date2013.09.05 By냥이관리인 Views3040
    Read More
  20. [논평] 12년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용산국제업무지구 사업, 만시지탄이다

    Date2013.09.05 By냥이관리인 Views317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