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조회 수 1440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지방선거 `와이파이` 이슈 부상

여야, 서울전역 무상서비스 공약… 통신업계 "부담된다"

6월 지방자치단제장 선거를 앞두고 표심을 잡기 위한 `와이파이' 카드가 수면위로 부상하고 있다. 와이파이 카드가 일부 젊은층을 겨냥한 선심성 공약이라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최근 스마트폰 열풍과 정부의 무선인터넷 활성화 전략과 맞물려 그 실현 가능성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2일 관련업계와 정치권에 따르면, 현재 지방자치단체장 선거를 앞두고 각 후보진영에서 내세우고 있는 와이파이 공약은 서울시 전역을 와이파이가 가능한 `와이파이 특구'로 만들자는 안이 대부분이다. 서울시 전역에 걸쳐 무선인터넷이 가능한 AP(액세스포인트)를 구축하고, 일반 시민들이 서울시 전역에서 무선인터넷을 비롯한 와이파이 서비스를 무상 사용하도록 하자는 것이다.

그동안 와이파이 특구 공약은 실현 가능성이 낮다는 지적을 받아왔지만, 최근 스마트폰 이용자가 기하급수적으로 늘고 이에 따른 와이파이 수요가 확대되면서 선거정국의 주요 이슈로 부상하고 있다.

당초 와이파이 카드를 선거 공약으로 처음 내세운 것은 야당이다. 민주당 정책위에서 아이디어 차원에서 거론되기 시작한 와이파이 공약은 이후 전병헌, 최문순 등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문방위) 상임위원들을 거치면서 `와이파이 특구'안으로 구체화됐다. 민주당은 와이파이 공약을 이번 지자체 선거의 당론으로 채택할 움직임이다. 진보신당 노회찬 대표도 "지금에도 서울시 무상 무선인터넷이 가능하다"고 일찌감치 와이파이 선거 공약을 천명했다.

야당의 이같은 움직임에 대해 한나라당도 와이파이 카드를 만지작거리고 있다. 서울시장 후보인 김충환 의원이 서울시내 주요 공공지역은 물론 인구 밀집지역에 와이파이를 설치하고 이를 무상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밝힌바 있다. 최근에는 문방위 한나라당 간사직을 수행해온 나경원 의원도 와이파이 정책발굴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나라당 관계자는 "와이파이 정책은 유권자들의 관심을 이끌어 낼 수 있는 부문"이라며 "당 차원에서도 다양한 방안들을 구상중인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와이파이 특구 카드가 지자체 선거의 주요 선거공약으로 부상할 가능성이 커지면서, 이해관계에 있는 통신사업자들도 예의 주시하고 있다. 선거를 통해 와이파이 특구가 현실화될 경우 와이파이 개방, 또는 무료서비스 이슈가 불거질 가능성이 크다는 판단 때문이다.

KT, SK텔레콤, LG텔레콤 등 통신3사는 부담스럽다는 반응이다. 3사 모두 무선인터넷 서비스 확대를 위해 와이파이 투자확대를 구상중인 단계에서, 자칫 와이파이 특구 공약이 `와이파이=무료'라는 인식을 확대시킬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특히 서울시를 비롯해 각 지자체에서 와이파이 인프라를 직접 설치할 경우, 통신사업자와 지자체가 서비스 경쟁을 벌이는 상황도 벌어질 수 있다. 현재 KT는 전국적으로 1만3000여개소의 AP 플랫폼을 운영 중이며, SK텔레콤, LG텔레콤도 올해 AP 구축에 대대적인 투자를 전개할 예정이어서 지자체와의 중복투자 논란이 불가피하다는 지적이다.

통신업체 관계자는 "지자체별로 와이파이 망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당장 수백억원에서 수천억원의 재원이 소요될 것"이라면서 "지자체에 별도의 통신사업 인가를 부여받아야 하는가 문제도 추가적으로 풀어야 할 문제"라고 지적했다.

최경섭기자 kschoi@

  1. [내일]2020년까지 주택72만호 공급

    Date2011.06.16 By미호 Views19531
    Read More
  2. [뉴스1] 공공운수노조, '교통카드 사업 공영화' 촉구

    Date2012.07.24 By서울시당 Views18745
    Read More
  3. 한명숙, 20~40대 50% 이상 지지받아 오세훈 맹추격[한겨레]

    Date2010.04.13 By서울시당 Views18538
    Read More
  4. 야권, 선거연대 합의안 하루 만에 '휴지조각' [아시아경제]

    Date2010.03.18 By서울시당 Views18040
    Read More
  5. `공짜 무선인터넷` 공약 표심 잡는다[전자신문]

    Date2010.03.16 By서울시당 Views17887
    Read More
  6. "강력한 진보정당으로 재집권 막아야" [레디앙]

    Date2010.02.01 By서울시당 Views17856
    Read More
  7. 노회찬의 트위터 친구들, 선거법 위반일까 [오마이]

    Date2010.02.08 By서울시당 Views17834
    Read More
  8. "서울시립대 개혁해 학벌사회에 도전" [레디앙]

    Date2010.03.19 By서울시당 Views17570
    Read More
  9. 초중고 ‘무상급식’ 공약 판친다[세계]

    Date2010.02.16 By서울시당 Views17432
    Read More
  10. [내일] 임대주택 8만호 추가 가능할까

    Date2012.01.10 By냥이관리인 Views16807
    Read More
  11. 현직은 '정책 일관성' 도전자는 '일자리·복지' [한국]

    Date2010.02.04 By서울시당 Views16544
    Read More
  12. [오마이]양화대교, 직선화 한 달 만에 다시 휘어진다

    Date2011.05.26 By서울시당 Views15424
    Read More
  13. 대통령 박근혜·서울시장 오세훈 1위[세계]

    Date2010.02.01 By서울시당 Views14753
    Read More
  14. 한명숙 “어울림의 리더십…‘4대강’ 막고 복지 힘쓸것”[한겨레]

    Date2010.05.03 By서울시당 Views14690
    Read More
  15. [MBC] 오늘 중학교 1. 2학년 일제고사 실시... 학부모단체 거부

    Date2008.12.23 By서울시당 Views14468
    Read More
  16. 지방선거 `와이파이` 이슈 부상[디지털타임즈]

    Date2010.04.13 By서울시당 Views14403
    Read More
  17. [세계일보] 서울시, 주민감사 청구인 명부 유출?

    Date2012.09.04 By서울시당 Views14361
    Read More
  18. [데일리중앙] 진보신당, 서울시 주민감사청구 청구인명부 유출 규탄

    Date2012.09.04 By서울시당 Views14243
    Read More
  19. "서울 국공립 어린이집 누적 대기자 16만 넘어"[아시아경제]

    Date2010.04.06 By서울시당 Views13887
    Read More
  20. 최대 승부처 수도권, '야권 단일화'가 최대 변수[SBS]

    Date2010.03.05 By서울시당 Views1304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 Next
/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