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논평/보도자료

조회 수 390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논평] '학원돈'으로 당선된 자, 교육감 자격있나

- '사교육'파수꾼 공정택 교육감, 사퇴하라

뭐 낀 놈이 성낸다는 말이 있다. 최근 주경복 후보에 대한 전교조 자금지원설을 유포하던 사람들이 공정택 현 서울시 교육감이 학원돈으로 당선되었다는 사실에 대해서는 뭐라 말할 수 있을까?

올해 4월에 서울시교육청은 일선 학교의 방과후 학교 운영을 일선학원에 민간위탁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는 공교육을 사교육이 대체하는 것으로, 공교육의 가치를 훼손할 것이라 우려가 많았다. 그리고 지난 8월엔 국제중 2군데 추가 지정 발표를 했다. 특목고, 자사고 등이 과연 도입취지에 맞게 운영되고 있는가라는 평가도 없이 일방적으로 국제중을 늘린 것이다. 이런 특목고, 자사고가 결국 공교육 대신 사교육의 비중을 높일 것이라는 지적은 현실이 되어가고 있다. 공정택 교육감이 해왔던 모든 교육정책은 모두 '학원가'에 맞춰져 있었던 것이다.

이미 서울시교육감 선거 초기 학원대표가 선거운동본부의 중책에 임명되어 구설수에 오른 바가 있다. 이에 대해 당사자는 '별 문제 될 것이 없다'며 태연했다. 공교육의 수장이 왜 학원장이나 사교육으로부터 거리를 둬야하는지에 대한 최소한 도덕도 없었떤 것이다. 그런 사이에 지난 1분기 도시근로자 가계의 사교육비는 전년 동분기 대비 17.5%가 증가했다. 2003년과 비교하여 2007년 사교육 시장이 2배가 넘게 성장했다는 보도도 나오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현행 '정치자금법' 상 문제가 될 것이 없다는 입장이란다. 이른바 이명박식 '법치주의'다. 전교조 등 반대 세력에 대해서는 '선생으로서 그러면 되냐'는 식의 훈장 노릇을 하더니, 정작 자기들의 흠결에 대해서는 법대로 하라고 한다. 어이가 없는 일이다.

공정택 교육감은 선거기간 내내 50년에 가깝게 교직 등에 봉사했음을 강조했다. 진보신당 서울시당은 묻는다. 스스로의 공직경험에 비춰서도 그렇게 떳떳할수 있느냐고 말이다. 그렇다면 교육청 직원들이 학원가 사람들과 어울려 술먹고 금전관계를 맺더라도 가만히 두겠다는 말인가? 이 참에 서울시교육청대신 학원업중앙회 서울시교육청지소로 개청하는 것이 어떤가?


2008년 10월 6일
진보신당 서울시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 [논평]국제중 심의보류 결정, 당연하다 서울시당 2008.10.15 4000
45 [주간논평]디자인위원회 위원 공모? 위원회 명단부터 공개해야 218 서울시당 2008.10.15 17698
44 [보도자료] 10일 디자인올림픽 항의집회 취소합니다 서울시당 2008.10.09 4542
43 [성명] 강남성모병원은 파견노동자들에 대한 가처분신청을 즉각 철회하고, 해고노동자들을 원직 복직하라! 서울시당 2008.10.09 4597
42 [보도자료] 서울디자인올림픽 대응사업 개요 file 서울시당 2008.10.09 5001
41 [보도자료]삶을 파괴하는 디자인은 폭력일 뿐입니다(기자회견) 서울시당 2008.10.08 3832
40 [기자회견문] 학원이 만든 공정택 교육감, 사퇴 촉구 기자회견 서울시당 2008.10.07 3798
» [논평] '학원돈'으로 당선된 자, 교육감 자격 있나 서울시당 2008.10.06 3902
38 [논평]서울시 위원회 운영은 복마전인가? 서울시당 2008.10.01 4313
37 [논평] 왕십리 뉴타운, 용역을 통한 강제철거 안된다 서울시당 2008.09.30 3699
36 [논평] 돈봉투 뇌물시의원, 서울시민을 더 이상 모욕하지 말라 서울시당 2008.09.26 3810
35 [논평]서울메트로 김상돈 사장, 지하철 좀 타보시라 서울시당 2008.09.24 4895
34 [논평]9.19 대책, 서울시와 국토부의 밀약이 있었나? 서울시당 2008.09.19 3505
33 [논평] 강북구, 의정비 인하 조례 통과를 환영한다. 서울시당 2008.09.10 3520
32 [기자회견문-강북당협] 전국 최초 주민발의 의정비 인하 서울시당 2008.09.10 3742
31 [강북구-보도자료]강북구, 전국 최초로 주민발의를 통한 의정비인하 눈앞에 서울시당 2008.09.08 4094
30 [논평]강남구는 임대아파트없는 강남특구를 꿈꾸는가 서울시당 2008.09.08 4424
29 [논평] 공정택 교육감, 교권 침해하는 정치보복을 중단하라 서울시당 2008.09.05 3770
28 [보도자료]현장시정단이 부른 서울시 공무원 순직사건, 오시장은 사과해야 서울시당 2008.09.02 3880
27 [논평]서울시의 문화재 인식, 천박하다 서울시당 2008.08.27 4364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