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논평/보도자료

조회 수 472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논평]난지도골프장, 왜 돈 이야기는 하지 않나?

  노을공원, 그러니깐 이전의 난지도골프장에 대한 서울시의 자화자찬식 보도자료가 나왔다. 물론 반가운 일이다. 집에 골프채가 있는 사람만 하루에 100명 남짓 이용하던 공간이 모든 서울시민에게 개방되었으니 말이다.

 그런데, 왜 돈 이야기는 없을까? 애당초 국민체육진흥공단과의 갈등은 시설운영권 자체를 공단에 넘긴 서울시의 정책 실패에 기인한다. 그렇기 때문에 올해 초 공단과의 합의과정에서 185억원의 골프장 건설비용을 물어주기로 한 것 아닌가?

 그러면서 공단에 물어줘야 될 돈과 골프장을 공원으로 바꾸면서 들었던 돈에 대해서는 왜 침묵할까? 정책실패라면 이에 대한 엄정한 평가가 필요하다고 본다. 이는 특정인에 대한 징계를 의미하지 않는다. 오히려 난지도골프장과 같은 시행착오가 다시는 일어나지 않기 위한 반면교사 차원에서 다루어져야 한다. 그동안 난지도 골프장을 둘러싼 사회적 비용이 얼마였나?

 하지만 노들섬문화콤플렉스의 사례를 보면, 서울시가 바뀐 부분은 그렇게 크지 않아 보인다. 국제현상공모를 통해 뽑힌 설계자와 설계 계약을 하지 못했다. 그 때문에 공기는 또 늦춰 졌다. 애당초 기업체 소유의 노들섬을 구입하면서 서울시가 들인 돈은 아무것도 없는 황량한 노들섬에 묻혀 있다.

 바로 이런 점들이, 서울시의 즐거운 보도자료가 씁쓸하게 다가오는 일이다. 또한 그럼에도 불구하고 골프장이 공원으로 귀환한 점은 축하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   [끝]


2008년 10월 31일

진보신당 서울시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 [논평]한해 전기요금만 200억 내면서, 또 야간조명 타령인가 서울시당 2008.12.02 5433
65 [보도자료]서울시 자의적인 비공개 결정 많아, 열린 시정 뒷걸음 file 서울시당 2008.11.27 3958
64 [기자회견문] 성동구의원은 구민들에게 석고대죄하고 부당한 의정비와 업무추진비를 반납하라 file 서울시당 2008.11.26 5140
63 [정책보고서 발행]아리수 페트병 판매, 실익없다 493 file 서울시당 2008.11.25 24541
62 [보도자료] 26일(수) 성동구의회, 부당한 의정비 인상.업무추진비 유흥비 탕진 규탄 기자회견 서울시당 2008.11.24 4619
61 [논평] 구의원 업무추진비, 유흥비 탕진은 공금 횡령이다. 6 서울시당 2008.11.13 5055
60 [주간논평]서울시내 신도시를 만들겠다구? 1 서울시당 2008.11.11 4608
59 [논평]김귀환 서울시의회 의장사퇴, 사필귀정이다 서울시당 2008.11.10 4443
58 [보도자료] 11일 진보신당 제2창당 서울 정치노선 토론회 개최 서울시당 2008.11.10 4053
57 [보도자료] 뉴타운 밖에서 뉴타운을 생각한다 서울시당 2008.11.07 4502
56 [주간논평]정부의 경제난극복대책 '적극 협력'한다구요? 12 서울시당 2008.11.06 4987
55 [논평]난지도골프장, 왜 돈 이야기는 하지 않나? 서울시당 2008.11.06 4163
54 [논평]서울시의회 내 폭행사건, 쉬쉬할 일인가 서울시당 2008.10.31 6402
» [논평]난지도골프장, 왜 돈 이야기는 하지 않나? 서울시당 2008.10.31 4727
52 [논평] 서울시민 기만하는 교육 사기극 서울시당 2008.10.31 3825
51 [보도자료]서울디자인올림픽 평가 난장이 열립니다 서울시당 2008.10.29 4049
50 [보도자료]종부세감면이 자치구 재정 좀먹는다 file 서울시당 2008.10.29 4241
49 [논평]괴물이 되어가는 교육현장 서울시당 2008.10.23 4394
48 [주간논평] 매일 축제판인 서울, 그렇게 즐거운가? 1 서울시당 2008.10.22 4459
47 [논평] 공정택 교육감 막가파식 행정, 교육 혼란과 갈등의 진앙지이다 서울시당 2008.10.21 4262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 20 Next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