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제는 김완주 도지사가 답할 차례다

 

 

버스 노동자 2명이 2일 새벽 전주 종합경기장 옆 야구장 조명탑 33m 지점에 올라가 목숨을 건 농성에 들어갔다. 전북지역의 토호세력 운수자본과 지방정부 그리고 수십 년 전북지역을 집권한 민주당은 한겨울 시린 새벽에 노동자들을 끝내 철탑에 오르게 했다. 오늘로 전북고속이 파업에 들어간 지 727일이 흘렀다. 12월 8일이면 만 2년이 된다.

 

회사가 2년이 다 된 지금까지 한 거라고는 정당한 교섭권이 있는 민주노총과 단체협상을 거부한 것 밖에 없다. 또 이행강제금 100만원까지 부과 받고도 뻔뻔하게 교섭을 외면하고 있다. 그 절절한 투쟁 속에서 노동자들에게 돌아온 거라고는 부당해고와 노동탄압이 전부다. 각종 손해가압류로 으름장을 놓는 일도 다반사다.

 

더 이상 지체할 수 없다. 이제 민주당과 김완주 도지사가 답할 차례다. 당신들은 노동자들이 이 추운 겨울날 이런 극단적인 선택까지 하게 만든 장본인들이다. 700일 넘게 지나도록 당신들이 사태 해결을 위해 한 노력이 무엇인가. 대체 언제까지 이 사태에 뒷짐만 지고 있을 텐가. 대선만 바라보고 있을 민주당에 두 노동자는 버스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철탑에서 내려오지 않겠다고 경고했다.

 

무엇보다 이 두 노동자들의 생명이 가장 우선이다. 여기서 더 비극적인 일은 절대 생겨서는 안 된다. 민주당과 김완주 도지사는 책임감을 가지고 회사가 하루속히 단체협상에 임할 수 있도록 압박해야 한다. 그래서 이 고통스러운 전주시내버스 파업사태를 이제는 끝내야 한다. 그것만이 이 두 노동자를 살리는 길이고, 버스노동자 전체를 살리는 길이다. 그것이 곧 전주 시민들을 살리는 길이다.

 

 

2012년 12월 3일

진보신당 연대회의 전북도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6 <공동성명> 전북대학교 병원의 이송 환자 사망사건에 대한 진정성 있는 사과와 재발방지 대책을 촉구한다! 전북도당 2017.11.23 1466
125 [공동성명] “특검기간 즉각 연장, 헌재 탄핵 즉각 인용 촉구 전북지역 진보정당 공동 시국선언 file 전북도당 2017.02.22 1701
124 [논평] 새만금 카지노와 국민 목숨을 맞바꾸는 야만을 중단하라 file 전북도당 2016.09.20 1863
123 천박하고 탐욕스러운 버스자본, 노동자를 죽음으로 내모는 노동탄압 중단하라. file 전북도당 2014.05.01 2075
122 [도당 논평] 현대기아차 정몽구회장을 즉각 구속하라 112 전북도당 2013.05.22 5515
121 [언론보도] 서윤근 의원 "통합, 전주시민 주민투표" 제안 75 전북도당 2013.04.18 5505
120 [도당 논평] 노동자 향해 낫 휘두른 버스 사업주, 즉각 구속하라 61 전북도당 2013.04.17 4900
119 [언론보도] 도당 4/10일자 논평 관련 50 박동진 2013.04.15 4317
118 [도당논평] 여성장애인 성폭력 의혹에 대해 전주자림복지재단은 책임자를 즉각 처벌하라라 70 전북도당 2013.04.10 5256
117 [도당 논평] 전국의 이마트 불매운동에 동참한다 32 전북도당 2013.02.06 3657
116 [도당 논평] 전북고속 노조 인정을 환영하며 49 전북도당 2012.12.13 4200
115 [도당 논평] 노동자 후보 김소연을 지지한다 81 전북도당 2012.12.04 4382
114 [언론보도] 도당 12/3일자 논평 관련 227 전북도당 2012.12.04 11805
» [도당 논평] 이제는 김완주 도지사가 답할 차례다 170 전북도당 2012.12.03 6196
112 [도당 논평] 정부는 발달장애인법 제정, 언제까지 미룰텐가 229 전북도당 2012.11.26 5081
111 [도당 논평] 학교 비정규직노조 파업, 정당하다 185 전북도당 2012.11.13 10878
110 [언론보도] 도당 11/5일자 논평 관련 56 전북도당 2012.11.06 4571
109 [도당 논평] 전주시는 시청 출입자 통제규정 즉각 폐기하라 63 전북도당 2012.11.05 5053
108 [기자회견문] 전주시청 출입자 통제규정 폐기하라! 129 전북도당 2012.11.01 4769
107 [도당 논평] 중증장애인 고 김주영 당원의 죽음을 애도하며 61 전북도당 2012.10.29 39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